구글     Daum(한메일)    네이버        Korea.com    NATE    위키피디어     국회도서관   국가공유자원포털  특허검색
   
KBS      MBC      SBS      EBS    TV 편성표       KINDS      매일경제    한국경제    서울경제     주가지수     환율 
구글뉴스   
조선일보    중앙일보    동아일보     한국일보    경향신문     한겨레     서울신문    일간스포츠    스포츠서울
2005. 7. 8. 12:03

 


독립정보 전문가의 전망




이 란은 여러분을 실망시킬 수도 있을 것이다. 그러나 Information for Sale에서는 하나의 산업으로서 독립 정보 전문가 서비스들의 미래를 특별히 예측하려는 시도를 하지는 않을 것이다. 이미 너무나 많은 예측들이 난무해왔고 그들 중 너무나 많은 수가 결과적으로 정확하지 않았다. 그러나 주목해야할 트렌드들이 있기는 하다. 대중 매체를 통해서 엄청난 양의 정보를 접하지만, 이런 정보들을 어디에 이용하느냐에 대한 이해가 부족하고 정보를 수용하고자 하는 욕구가 없는 사람들은 그 분야의 전문가를 고용해서 전문가의 정보 평가와 분석을 이용하는데 이런 경향은 리소스 증가와 비례하고 있다.


인터넷 상에 무언가가 있다는 것을 알고 있는 것과 적극적으로 고퍼, 아키, 베로니카등을 이용하는 일은 전적으로 별개이다. 독립 정보 전문가는 클라이언트들이 정보 소스들을 알수 있도록 코스트, 용이성, 그리고 액세스면에서 도움을 주고 있다.


또 다른 경향은 시간을 잡아 먹고 지루한 온라인 서칭 작업의 상당 부분이 자동화되고 있다는 점이다. 따라서 독립 정보 전문가들은 분석, 통계, 기타 서비스등을 통해 정보의 부가 가치를 높히고 시장 개척을 할 수있게 되었다.


마지막으로 과거에 독립 정보 전문가들을 요구하던 업계들로는 컴퓨터, 전자및 인쇄 매체, 텔레커뮤니케이션, 보건, 바이오테크놀로지, 광고, 법조계등이 있었다. 이런 업계들은 사라지지 않을 것이고 이들의 정보 수요 역시 그러할 것이다.


정보 수요가 있는 한, 또 컴퓨터가 인간의 의사 결정을 대신 해줄 수 있는 날이 오지 않는한 독립 정보 전문가에 대한 수요는 점증할 것이다.
 


이제 확신이 섰으리라 믿는다. 이제 독립 정보 전문가에 대한 자세한 얘기로 들어가보자.

Posted by 검색 gumsak
TAG92

댓글을 달아 주세요